BOMTOON

검색
서비스가 종료 되었습니다.

x하치가 간다

엔도 토시코

에도 시대, 길을 걷고 있는 1마리의 개. 그의 이름은 하치라고 합니다. 동물 애호법도 존재하지 않는 에도시대에 하치는 목에 보관표와 여비만을 내걸고 신궁으로 향합니다.

서비스가 종료 되었습니다.
엔도 토시코 작가의 다른 작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