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MTOON

검색
완결

미스터 미스

아섬

[내가 남자랑 사귀겠다는 게 아니라 너랑 사귀고 싶다고.]

"재민아, 아직 나랑 연애하고 싶어? 나 남잔데..."
"내가 남자랑 사귀겠다는 게 아니라 너랑 사귀고 싶다고. 제발..."

아웃팅 당한 과거의 상처와 함께 살아가는 주효,
챗바퀴 같은 인생에 염증을 느끼고 있던 재민

두 남자의 서로를 향한 그리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