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MTOON

검색
완결

꽃과 유전자 -15세에 시집가다?!-

에루코

카노 아즈사(15살)는 어린 쌍둥이 동생들과 백수 아버지를 먹여 살리기 위해 구직 활동을 하던 중 합격 통지서를 받는다. 그곳은 무려 일본에서 손꼽히는 명문가 쿠조 재벌가! "가족을 위해서라면 뭐든지 하겠어!"라며 의욕에 넘치는 아즈사였지만 설마 그것이 카오루 도련님의 아이를 낳기 위한 "아내 내정자"로 선택된 것이었다니!!

에루코 작가의 다른 작품